즐겨찾기+  날짜 : 2020-07-07 오전 12:47:4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주

“신라 왕릉 위에서 사진을?”

경주엑스포공원, 정문 옆 왕릉림 내 높이 11m 봉우리 포토존 개발
높이 12m 무열왕릉 규모와 비슷, 관광객에 이색체험 기회
탁 트인 풍경 ․ ‘인생샷 여행지’ 명소 기대

대구경북교육신문 기자 / tgedunews입력 : 2020년 06월 04일
↑↑ 3일 경주엑스포공원을 찾은 관람객들이 왕릉림 포토존에서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 대구경북교육신문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공원 정문 옆 왕릉형상 봉우리를 포토존으로 공개해 크게 주목받고 있다. 싱그러운 잔디와 높푸른 하늘이 조화를 이루고 멀리 토함산 전경이 한눈에 보이는 ‘왕릉림’ 정상을 관람객들에게 처음 오픈 한 것이다.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관람객들에게 이색적인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경주엑스포공원 ‘왕릉림’ 내에 포토존을 개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포토존 설치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의 영향으로 경주엑스포공원 내 야외공간을 이용하는 관람객이 늘어나면서 다양한 체험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한 차원으로 마련했다.

 경주엑스포공원 정문과 종합안내센터 일대를 꾸미고 있는 ‘왕릉림’은 지난 2007년 ‘신라 왕경 숲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탄생했다. 신라와 경주를 대표하는 이미지인 왕릉과 소나무 숲의 형태를 차용해 주변 환경과 어우러지는 자연스러운 모습의 담장으로 역할을 하고 있다.

 왕릉림 내 6개의 봉우리는 박혁거세를 왕으로 추대해 신라의 기틀을 마련한 6부촌을 상징하며 경주엑스포공원의 입구성을 표현한 것이다.
↑↑ 3일 경주엑스포공원을 찾은 관람객이 왕릉림 포토존에 올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 대구경북교육신문

 포토존은 정문 좌측에 위치한 높이 11m, 지름 24m, 둘레 75m를 자랑하는 가장 큰 규모의 봉우리에 자리했다. 높이로 보면 태종무열왕릉(12m)의 규모와 비슷하다고 할 수 있다.

 이곳에 오르면 공원 전경은 물론 보문관광단지와 토함산까지 한눈에 볼 수 있어 압도적인 풍경을 자랑한다.
 특히 거대한 신라 왕릉 위에 올라선 것과 같은 모습의 ‘인생 샷’을 찍을 수 있어 이색적인 분위기로 경주엑스포 체험의 재미를 더한다.

 또 쉽게 오르내릴 수 있도록 난간과 바닥매트를 설치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였다.
↑↑ 3일 경주엑스포공원을 찾은 관람객이 왕릉림 포토존에 올라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 대구경북교육신문

 한편 경주엑스포공원은 왕릉림 포토존 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모습을 자랑하는 연못 ‘연지’와 그 옆을 지키고 있는 500년 된 왕버들 등 공원 내 천혜의 자연환경을 활용한 다양한 포토존을 추가로 마련해 선보이고 있다.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경주엑스포공원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재미와 추억을 전달하기 위해 특색 있는 포토존을 개발하고 있다”며 “야외 공간을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와 방역관리에 지속적으로 집중해 안전하고 쾌적한 힐링 공간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경북교육신문 기자 / tgedunews입력 : 2020년 06월 04일
- Copyrights ⓒ대구경북교육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북교육청, 초중고 학생 가정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 지원
놀이터의 재구성: 모험과 도전
경북교육청, 등교개학에 따른 학교급식 운영 가이드라인 안내
5월 연휴 2주 뒤, 5월 20일(수)부터 순차적 등교 시작
임종식 교육감, 안전한 등교 개학 준비에 구슬땀
학교 밖 학생‘학력 인정’길 열려
경북교육청, 여학생체육활성화 추진계획 안내
경주엑스포, 설 연휴 풍성한 이벤트 진행
경북교육청, 신종 코로나 대응‘간호 인력 지원’
졸업 축사(감포중고운영위원장 김윤정)
인물동정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임종식 경북교육감은  
제호 : 대구경북교육신문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초당길 5번길 3(동천동), 2층 / 발행인 : 백재욱 / 편집인 : 백재욱
mail: tgedunews@naver.com / Tel: 054.745.7277 / Fax : 054.745.0407 / 긴급연락 010.7479.040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440 / 발행·등록일 : 2017년 10월 30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재욱
Copyright ⓒ 대구경북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6,536
오늘 방문자 수 : 4,962
총 방문자 수 : 3,153,079